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연묘에 찾아가: 부성묘 속의 이야기

2015/6/15 10:02:36   정보 출처:sdchina.com

  "문화 유산 보호 전국 매체 제노행" 방문단 기자들이 취부 연묘 정문 앞에서 사진 찍었다.

  연묘는 오진정원이다

  중국산동망6울14일 소식(기자 손결) 연묘 즉 부성묘이고 공자의 애제자 연회를 제사하는 묘우이다. 오늘 오전, "문화 유산 모호 전국 매체 제노행" 방문단 기자들이 연묘에 가서 부성묘 다양한 역사 유적과 문물 유존을 감수한다. 연회는 물질에 대한 요구가 낮은데 덕행에 대한 요구가 높다. <논어>에서 많이 기재했는데 공문 72제자 중의 처음이다. 부성전은 2006년부터 2009년까지 수복하고 수복 공사는 "2011년도 전국 십대 문물 수리 공사"에 입선된다. (촬영: 산동사진고 계약 촬영사 오몽 조정동)

  됫골목 우물

  연묘의 채색화

  "부성전"앞에서 문물 전문가를 인터뷰한다.

  여전히 옛전과 같은 연묘 건축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