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쩌우성시 고고 현장을 공개해 문화 유산 활력소 주입한다

2015/6/15 11:23:12   정보 출처:sdchina.com

  인터뷰 단체나 문물부문 관련 작업자하고 같이 회의를 진행하며 쩌우성 도시 문물 보호,가이동 무물 조사 및 향촌 기억 공정의 관련 상황을 공통 토론했다.

  인터뷰 단체나 문물부문 관련 작업자하고 같이 회의를 진행하며 쩌우성 도시 문물 보호,가이동 무물 조사 및 향촌 기억 공정의 관련 상황을 공통 토론했다.

  중국산동망 6월14일 오전에 “문화 유산 보호 전국 매체 제노행”인터뷰 단체가 쩌우성에 찾아간 산동성 “향촌 기억 공정” 시점 단위 중에 하나 상구촌에서 인터뷰 단체나 문물부문 관련 작업자하고 같이 회의를 진행하며 쩌우성 도시 문물 보호,가이동 무물 조사 및 향촌 기억 공정의 관련 상황을 공통 토론했다.

  쩌우성은 위대한 사상가,교육가 공자,맹자의 탄생지고 문화 유산 풍부하며 6000여년의 문명사가 가지고 있으니 “공맹상재지방,문화발상지지.”의 미예가 가져있다.

  쩌우성시 무물국 책임자의 소개로 지금은 쩌우성시 불가 이동 무문517처,각 급 문물 보호 단위68개,그 중에서 국가급 문물 보호 단위7개 있으며 성급 문물 보호 단위 28개다. 가 이동 문물 15000여건,그중에서 1등 문물 38건, 2등 76건,3등 142건이다.

  쩌우성시 무물국 창 A사무실 주임 짜혜는 문물 호보 작업을 강화 시켜 쩌우성 중요한 프로그램 이끈 전략을 사용해 맹부,맹묘,맹린의 문화 유산 종합 보호 진행해 쩌우성 도시 문화 유산 해석,표시 작업을 와성하며 삼맹의 고나무 보호 작업을 실시하며 고전축 수리 작업가지 완성되 맹린 고객센터,주차장 건설 작업을 시동해 삼맹의 고석각 과제연구 및 디자인 작업을 전개하다고 밝혔다.

  국가 유적의 6개 보호 구역 중에 하나 “취푸 지역”의 중요한 부분으로서 쩌우성시 유적 보호 작업에서 이미 주나라 고성 유적,명노왕묘등 대형 유적의 보호및 환경 치리 방안 계획을 완성해 따라서 주나라 성벽 다지인,동문 보호 전시또는 노명왕 신도 경칙 작업을 시동된다.

  문화 유산 살아남을 수 있게 맹묘,맹부경관 시민에게 단계적인 무료 개방을 실시하며 좋은 경제,사회 효익을 얻었다. 2014년의 문화 유산의 날에서 쩌우성 최초 맹모단기당,자사사,자사서원등 3처 고건축 유적 및 인리하 옛날 물길을 고고하며 성 고고 전문가 현장에서 대중에게 고고 지식 및 성과 전시까지 시켰다.

  이런 방법을 통해서 시민들이 고고 작업에 대해서 더욱 깊은 이해를 시켜 고고 작업 또는 문화 유산 보호 작업 간에 거리를 줄으며 대중의 문물 보호 의식을 기웠다. 문화 활동의 전개를 따라 중소 학교 학생 무료 문물 경구 들어온다는 활동을 진행할 거고 대중들의 문화 인정감을 증가하게 된다고 장혜씨가 밝혔다.(사진:산동 그림집 계약 촬영가 오맹 진빈 조정동)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