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전통 마을에 취해 싱룽촌의 예날 솜씨는 향촌 기억을 남은다

2015/6/18 8:54:07   정보 출처:sdchina.com

방직기

문신

촌락에 들어간다

농경 도구

철공장인

철공장인

전통 마을에 취해 싱룽촌의 예날 솜씨는 향촌 기억을 남은다

전통 마을에 취해 싱룽촌의 예날 솜씨는 향촌 기억을 남은다

  6월15일 ‘문화 유산 전국 매체 제노행’인터뷰 단체가 산동성 ‘향촌 기억 공정’의 시점 단위 짜오좡씨 산정구 싱룽촌에 찾아온다. 산동성의 중점 문물 보호 단위,국가급 전통 마을으로 싱룽촌의 풍경까지 박실한 풍격을 가득 진한 향촌 기억을 차 있다.

  싱룽 석판집 마을은 짜오좡씨 산정구 정부의 동북 쪽에 있어 지금은 65집,충 245인 여기서 생활하고 있다. 촌락 충 면접1000여묘 원래 ‘간난촌’라고 부른데 건국 후에 싱룽촌으로 이름이 바꿨다. 철공장인,방직기,손맻돌,그림자극……이 산을 기대하며 건설한 마을에서 예날 생활 도구나 솜씨를 보유해 현대적인 차실,술집,여관까지 현대적인 시설도 가진다. 마을 자체가 ‘향촌 기억’의 박물관이 되었다.

  싱룽장은 청나라 때 건설했으며 석판으로 벽을 세워 얇은 석판으로 와구조된 집이 만들어 독특한 풍속 담은 석판집 촌락을 형성된다. 싱룽장 말고 산정구의 서장진 고산정촌,미산정촌,형산정촌또 같은 석판 고촌락,고민거다. 이런 석판집으로 형성된 고촌락은 산의 깊은 곳에서 질박한 풍경이 된다.

  ‘향촌 기억’공정 실시한 후에 짜오좡시 산정구 각 진의 전통 촌락의 수량,종류,분포,가치,상태에 대해서 조사를 진행하며 최신한 자료를 보유해 전통 향토 문화 및 전통 건축등 문화 유산의 진실성,전체성,활태성을 보호하며 전시하로 한다.(사진:산동 사진집 계약 촬영가 오맹,진빈,조정동)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