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칭다오 전만 보세 항구 “인터넷+” 신 모델 열린다

2015/9/16 10:21:22   정보 출처:sdchina.com

  중국산동망9월15일 9월15일 “중한자무 제노선행” 전국매체 인터뷰팀은 청도 전만 보세 항구에 가서 칭다오 국제 자동차 항구 유일한 공식적인 전자 상품 플랫품의-해도차망이 구경했다. 이 게 바로 칭다오 저만 보세 항구 자동차 전차 수입 항구에서 실시한 “인터넷+” 행동 계획의 일부고 전자 상무과 자동차 항구,무역상,물류,애프터 서비스 1+4의 운영 신 모델을 열린다.

  칭다오 전만 보세 항구 인직원이 해도차망이 칭다오 국제 자동차 항구의 유일한 공식 플랫품으로 자신이 가진 6대 우세로 국내 행업의 리더가 된다. 해도차가 직접 소비자에게 영수정을 끊여줄 수 있고 항구 직영의 운영 방법을 이루어지며 소비자에게 편리를 가져 주었다. 동시에 플랫품은 31개 성시의 물류망을 덮어 집까지 배달해 줄 수 있다. 차의 품질에게 수리 교환 환불 보증을 제공해300여개 시급 수리점을 배치해 고객에게 애프터 서비스를 제공했다.

  칭다오 전만 보세 항구 자동차 전차 수입 항구의 운영이 인터넷과 결합해 창신해서 다지의 기획과 서비스 환경,물류등 방면은 칭다오 독특한 발전의 길을 만들어낸다.

  정식적인 운영 이래 칭다오 자동차 항구 이미 누계 등록한 자동차 회사 165개 등록 자금 20억원을 넘어 항구 도착한 차량 5828대,가치 3.2억 달러 넘은다. 앞으로 칭다오 전만 보세 항구가 이 자동차 항구는 동북아시아 지역에서의 자동차 물류센터,거래센터,전시센터과 서비스 센터로 건설할 계획이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