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중한자무 “한화열”에게 가온해 산매업 환영을 받은다

2015/9/17 11:04:45   정보 출처:sdchina.com

  중국산동망9월16일 (기자 손걸)근년 이래 중국 시장에서 한국 상품 구매한 열풍을 불렸다. 화장품부터 밥숱까지 한국의 일생용품은 많은 중국 소비자의 사랑을 받은다. 중한 FTA로 중한 투자 상인의 눈이 웨이하이의 산매업에 집중해 정부의 계획을 따라서 웨이하이에서 5개 한국 화물 거래 집산 센터 및 웨이하이 구일 수출입 유한 책임 회사등 한국 화물 매장은 안정적인 추행하고 있다.

  웨이하이에서 한국 기업 직영 열풍 부른다

  웨이하이 한국 상품 거래 센터에서 사장 조운이 지금은 건설하고 있는 한락방 2기 공정의 한국 상품 보세 전시 거래 센터에 관련 사항을 조립하고 있다. 1기의 한국 상품 거래 센터의 웨이하이 기업 대리한 한국 기업 가계와 달리 2기의 보세 전시 거래 센터에서 주로 한국 기업 직접 운영한 가계를 설치했다. “지금은 한국 상품 보세 전시 거래 센터 이미 140개 한국 기업을 이끌어 온다.”조운이가 소개해주었다. 2기의 보세 전시 거래 센터 충 면접 1.38만 제곱 킬러미터고 1기의 상품 거래 센터보다 한 4000여 제곱 킬로미터 더 많았다.

  앞으로 성숙한 상품 통로를 건설해서 소비자가 좋아하는 종류와 브랜드를 선택해 중국 소비자 맞은 소비 모델을 탐색해서 작업을 성숙하게 되면 전국에서 가맹점까지 전개할 거이다고 금교 국제 책임자가 밝혔다. “지금의 계획을 따라 앞으로 5년간 전국 10개 주요 도시에서 연쇄점을 차릴것이다.”

  외무 기업 연합에서 한국 상품 매장 전국으로 비추게 한다

  금교 국제 쇼핑 센터의 한국 기업 직영과 달리 웨이하이에서 전문적으로 한국 무역한 기업들이 지금까지 와서 쌓여던 좋은 브랜드로 한국 상품의 연쇄 매장을 탐색하고 있다. 웨이하이 구일 수출입 식품 유한 책임 회사가 2008년부터 한국 식품 대리를 해왔다. 이번 중한 FTA의 기회를 잡아 많은 웨이하이시 한국 무역한 기업과 한께 구리정 한국 상품 공장점 운영 관리 유한 책임 회사를 성립했다.

  “구리정 한국 상품 공장점은 한국 상품의 행업 선도 기업 자원을 정립해 시켜 한국 식품 일상용품 세제 가구용품 의류 화장품 가방 보건품 커피등 많은 종류를 포함하고 있다.” 웨이하이시 구일 수출입 식품 유한 책임 회사 감독 장상지가 기자에게 알려주었다. 직음은 공장점은 위고광장에 전지되어 연말 전까지 정식적으로 운영 투입할 수 있을 것이다.

  지금은 중한 많은 무역 기업은 산매장을 주목하는 동안 웨이하이 산매장의 선두기업 가가월 그룹도 움직고 있다. 가각월 구영성2000제곱 킬러미터한 직구 체험 센터가 9월2일에 운영 시작했고 인터넷 쇼핑까지 이루어지며 전성에서 600개 문점중 50개를 전택에서 모델 북제할 계획이었다.

  웨이하이시 상무국 책임자가 앞으로 웨이하이시과 한국 식품 일상 용품 거래 집산 센터의 규모를 확대 시켜 웨이하이 우수 상품 거래 센터를 건설해서 한국 상품 직구 보세 체험 플랫픔을 건설해 계속계속 중한 쌍방의 상품 집산 기지 건설을 축진할 것이다고 밝혔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