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산동 꽃구경 경제 불처럼 뜨겁다, 전문가 “꽃바다+”산업 발전 제안

2017/4/10 15:49:23   정보 출처:sdchina.com

  비성(肥城)복숭아꽃, 양신(陽信)배꽃, 임기(臨沂)유채꽃…… 초봄 4월에 산동은 꽃의 바다에 빠졌다. 각지 “꽃”으로 여러 다양한 행사를 거행하여, 국내외 관광객들의 시선을 모으고 답청, 꽃구경을 하러 왔다. “꽃구경 캐주얼 심도여행”도 산동 꽃구경 경제의 봄이 되다.

  휴언(休言) 산동성 여유발전위원회 산업처 과장은 가자에게 밝히여, 산동 평소에 “낙엽과수왕국”이라 불리며, 근년을 따라 크게 발전된 과일 채소화훼과 전문화훼 산업, 그의 “개화기”가 이미 관광 개발자 눈엣 진보이 되며, 산동이 봄이 될 때마다 다양한 관광 항목이 나타냈다.

  꽃구경 경제가 현제 세계적으로 향촌관광의 한 중요한 방식이 되며, 중국에서 발전하기 시작한 후에 여러 분야의 인정과 인기를 받았다. 왕지광(王晨光) 산동대학 관광관리학 교수가 소개하여, “꽃구경”은 향촌 관광지의 지명도를 높일 수 있뿐만 아니라 경제 사회 발전을 촉진시키고, 도시 주민의 스트레스를 푸는 적극적인 기능이 있다.

  “꽃바다+” 산업 발전의 근본 의미는 꽃 자체가 아니라 향촌 관광의 개발 정도이다. 어떵게 “꽃바다+” 산업을 발전하기에 관해 꽃으로 매개가 되여, 향촌 관광 중에 민박, 농사 체험, 농장 노동 등 관광 항목을 추가하며, 순간 집중된 인파를 더 잘 분산하며, 끊임없이 산업 사슬을 연장하며, 캐주얼 체험 경제의 조성을 노력할 것이다.

관련 기사

사진

  • 빈스 제남에 삶:교사직 좋아 과정을 즐겁다

    올해는 빈스가 제남에 온 지 4년째다. 빈스가 민국 오하이오주부터 오고 지금은 제남외국어학교에서 교사직이 담당하고 있다. 빈스가 관련 부문 규정을 따르면 한 곳에서 5년밖에 일할 수가 없어서 그 다음에 귀국이나 다른 일자리를 찾아야 한다고 밝혔다.

  • 영국 청년 중국 문화에 바진다

    중국하고 유럽의 정치,경제하고 문화 교류 날따라 밀접해지며 중국어 배우는 열품이 유럽에서 부른다. 많은 외국인 중국어과 중국의 문화에 대한 흥미진진하게 배운다.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