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중국 취업에 나타난 3가지 새로운 변화

2016/8/20 9:53:41   정보 출처:kr.people.com.cn

  국가발전개혁위원회가 17일 발표한 보고서를 보면, 공유경제가 활성화됨에 따라 대량의 새로운 일자리들이 생겨났고, 앞으로 새로운 경제에 대한 정책적 지원을 확대해 공유경제 등의 새로운 경제 추세를 빠르게 발전시켜 더욱 많은 취업의 기회가 창출될 것이라고 보고했다.

  최근 몇 년간 중국의 취업은 3가지 새로운 변화가 일어났다고 소개했다.

  첫째, 모바일 인터넷, 앱(APP), 모바일 결제 등의 신기술과 신프로그램이 등장함에 따라 공유경제가 급속하게 발전해 자동차 공유, 주거 공유, 주민서비스 공유 등의 새로운 경제 추세가 끊임없이 생겨났고, 이로 인해 새로운 일자리 기회가 대량 창출됐다. 관련 기관이 추산한 바에 따르면, 2015년 중국의 공유경제 시장 규모는 약 1조 9500억 위안으로 전업 종사자 수가 약 1000만 명이고, 플랫폼형 기업 종사자가 140만 명에 달했다.

  둘째, 소비 업그레이드가 신동력을 생성하고, 서비스업의 일자리 창출이 뚜렷하게 제고되었다. 교육, 여가생활, 의료건강 등 발전형, 향유형 소비 수요가 계속해서 늘어나 대규모 노동력의 이직이 가능했다. 올해 상반기 교육, 여가생활, 의료건강 업종의 인력 수요가 전년 대비 각각 57.1%, 40.2%, 13.6%씩 증가했다.

  셋째, 귀향 창업이 빠르게 발전하자 일자리 창출이 두드러졌다. 2015년 산둥(山東) 귀향 창업자 수가 전년 대비 두 배 정도 늘었다. 산둥 타이안(泰安)시의 경우는 농촌 전자상거래를 적극 발전시켜 농민공 2만 2천 명의 귀향 창업을 도왔고, 8만 7천여 명이 일자리를 얻었다. 2012년~2015년까지 후베이(湖北) 지역은 귀향 창업으로 취업자 수가 167만 5천 명에서 341만 4천 명으로 늘어나 연평균 약 27%씩 성장했다.

관련 기사

사진

  • 빈스 제남에 삶:교사직 좋아 과정을 즐겁다

    올해는 빈스가 제남에 온 지 4년째다. 빈스가 민국 오하이오주부터 오고 지금은 제남외국어학교에서 교사직이 담당하고 있다. 빈스가 관련 부문 규정을 따르면 한 곳에서 5년밖에 일할 수가 없어서 그 다음에 귀국이나 다른 일자리를 찾아야 한다고 밝혔다.

  • 영국 청년 중국 문화에 바진다

    중국하고 유럽의 정치,경제하고 문화 교류 날따라 밀접해지며 중국어 배우는 열품이 유럽에서 부른다. 많은 외국인 중국어과 중국의 문화에 대한 흥미진진하게 배운다.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