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산동: 선진 경험 기술 “일대일로”인프라 건설을 조력

2017/5/16 15:24:10   정보 출처:sdchina.com

  “일대일로”건설은 인프라의 상호 연통이 없으면 안 된다. 산동은 도로 교량 건설, 전력 건설 분약에 전국의 앞줄에 서고 있다. 몇 년간 산동 기업이 끊임없이 “일대일로”국가 중대 건설 항목을 책임 맡고, 경험과 기술으로 연선 국가 지역 발전을 위해 봉사하고 있었다.

  세르비아에서 시공중에 베오그라드부터 몬테네그로 변경까지 E763 고속 도로는 중국과 중동, 유럽 국가과 합력의 뼈대 맡에 인프라 합작 항목이다. 이 도로는 산동 고속 그룹에게 맡고, 세르비아에서 바다로 나가는 가장 가까운 황금 통로이다.

  현지에 하천이 많고, 시공중에 도로를 홍수의 침해에서 방호해야 되며, 산동의 선진적인 노교 기술이 공사의 질에 보증을 제공했다. 공속 도로, 섬과 연결하는 대교, 대형 항구, 청결 발전, 산동이 인프라 건설 영역에서 우세한 생산 능력이 현성됐다. 누적 경험, 기술, 많은 “일대일로”국가들과 상호 보완하기를 실현할 수 있었다.

  기업은 해외에 나갈 뿐만 아니라 청부공사의 방식도 바꾸고 있다. 옛날에 다국적 거두를 위해 알바를 하는데 현재에 갈수록 많아지는 공사의 글로벌 컨트랙트로 되여, 항목 기획과 건설부터, 재료 구입, 설비 선택까지, 전부 다 “산동방안”으로 채택했다.

  산동전건제삼회사 카심 항목 질량부 이사장 송우(宋雨)가 지적하여:”보통 우리 이 발전소의 품질 보증 기한은 2년이고, 지금 전세계 최고의 성적은 8년이고, 우리 공사의 요구는 20년 동안 유지를 면하다.”

  선진의 기술, 엄격한 관리 덕분에 “산동 건설”이 연선 국가의 인증을 받게 했다. 작년에 산동이 “일대일로”연선 국가 신규 청부 공사 계약고는 513억 위안이고, 완성된 영업액은 425억 위안, 각각 34%와 45%를 증가하고, 전체 총액의 6할을 자지했다. 금년 1분기에 산동이 대외 청부 공사 완성 영업액은 172억 위안, 9.6%를 향상시키며, 전국에 제 2위를 점하고 있었다. 이것으로 선도하면, 전성 전기 기계 산품의 출구는 849억 위안을 증가하여, 24.2%를 늘어났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