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옴니미디어 취재진 연주 흥륭 문화원 불교 문화의 매력을 느껴

2017/9/13 15:50:17   정보 출처:sdchina.com

  9월 12일 오후, “새로운 등능 새로운 발전 – ‘개방한 산동’ 옴니미디어 인터뷰 활동”이 연주 흥륭(興隆) 문화원에 들어가고, 취재진은 뉴스 종업자의 시각에서 객관, 진실, 전면적으로 흥륭 문화원의 발전 상황을 기록하고, 문자, 사진, 동영상, 음성, 웨이보, 위채트 등 다양한 전파 수단으로 참신한 흥륭 문화원을 전국, 전세계에 전시하고, 더 많은 사람들이 흥륭을 알아 내고 관심을 가진다.

  12일 밤에, 대형 불문화 주제 공연 <보리동행(菩提東行)> 화련한 차림으로 등장하고, 취재진에게 한 문화 잔치를 바쳤다. 아는 바에 의하면, <보리동행>이 2012년 9월21일에 산동 연주 흥륭 문화원 “보리 극장”서 첫 공연을 하고, 아주 성공하고, 관광객의 광범위한 호평을 받고, 벌써 단지 주제 문화의 중요한 조성 부분이 됐다.

  13일 오전 취재진이 흥륭 문화원의 서구를 참관하고, 서구가 주제 문화 전시구이고, 118미터 높이 핵심 건축물 영광보전(靈光寶殿), 흥륭탑(興隆塔), 흥륭사(興隆寺)로 구성하고, 무상 지혜를 상징하고 있는 불조 두정골 사리가 관광객들에 대해 참배하여 복을 기원할 수 있다.

  영광보전은 모두 9층으로 나누고, 각각 다기능 홀, 주제 문화 해설홀, 바치전 등 주제 문화 내용, 기세가 드높은 건축물과 독특한 깊은 전통적인 문화 이념이 서로 비추고, 전당의 문에 들어가여 계단에 올아가고 바로 정심(精心)의 길이다. 취재진은 유람과 체험중에 단지가 관광업 층면에서 관광 여행부터 주제 관광으로 전형 진승의 비결을 모색했다.

  불교 연주, 자유 흥륭. 취재진은 마음으로 전통 문화의 심오를 느껴 보고, 셔트와 키보드으로 불학 문화원에서 지혜의 빛을 탐구하고, 마음속에 편안 행복의 감수를 나타났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