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청도 팔대관: 사랑을 만나는 모습, 이런 결혼식 쇼 본 적 있나요?

2017/11/13 13:27:53   정보 출처:sdchina.com

  촬영 류동(柳棟)

  닐리며 떨어지는 단풍잎과 노렇게 뜨는 은행잎 시절에, 청도 태평각(太平角)은 일년중 가장 아름다운 계절을 맞이한다. 이 가을날의 미풍 중에, 애정 성지로서 밀라노인데, 청도 태평1로 14호원 안에서 복각되고, 낭망적인 사랑 분위기가 게다가 자못 역사의 술결을 갖추는 독특한 정원이 됐고, 11월 11일, 여기는 한 유행하고 복고한 “밀라노에서 사랑 만나” 결혼주제쇼를 드러났다.

  비록 절기가 이미 입동이 되지만, 청도의 기온은 여전히 늦가을이며, 이 계절 때, 팔대관(八大關), 태평각은 시민과 관광객들의 최선의 선택이 되고, 온 하늘에 날리며 떨어지는 붉게 물든 단풍과 황금색 은행잎은 서로 잘 어우리지고 아름답다. 11월 11일 오전에, 이미 대중에게 무료 개방된 “팔대관 만국 문화 건축 박람회”의 항목중의 하나로서, 태평각1로14호의 “청도 밀리노를 만나”원 안에서, 한 유행하고 복고한 “밀라노에서 사랑 만나” 대형 혈혼식주제쇼를 맞았다.

  아는 바에 의하면, 이 활동은 2017년 청도 국제 연애와 결혼 축제의 계속 행사이고, 청도 태평만 만박(萬博) 문화 전파 센터로 주관하며, 청도 잔교 결혼식회사, “청도와 밀라노 만나”사는 협조하여 처리하고, 청도 여러 진명한 업계 달인들을 초청하여 참석했다. “청도와 밀라노 만나” 정원의 특징과 현금 결혼 최신 유행의 모식을 결합하여, “밀라노에서 사랑 만나”의 주제를 제출하고, 그 목적은 “여러 역사 사건을 경험했고도 여전히 사랑을 밑어” 이념을 전달하는 것이다.

  태평각1로13호에 위치한 “청도와 밀라노 만나”인데, 바로 “이탈리아 패션 예술 박람회”로 정의하고, 거의 2200제곱미터 넑은 정원에서 여러 전형 애정 지표를 복가했고, 이탈리아 사랑의길 조각품이나 줄리엣의 발코니, 도처에 온 정원에 로맨틱 아우라가 가득 찬다. 혼례쇼 당일, 이런 따스하고 정치한 결혼식쇼 활동 현장에서 정교한 웨딩 드레스 전시, 결혼식 효과 전시뿐만 아니라, 현장에 초고 가성비 대상도 있어서 예비 부부들을 기다리고 있다.

  현재, “청도와 밀라노 만나” 밖에 태평각 지구는 이미 10개 패션 문화 분위기가 부유한 정원들이 이미 대중에게 무료로 개방됐고,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네덜란드, 노르웨이, 핀란드, 벨기에 등 이국의 풍토와 인정의 카페, 특색 테마 레스토랑, 숙박 항목은 시민과 관광객들이 놀이에 빠져 돌아가는 것을 잊었고, 나중에도 더 많은 태평각 구역 특징과 잘 맞추는 패션 문화 활동이 여기에서 거행할 것이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