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기질’ 좋다! 산동성 작년 각 시에게 준 보조 금액 6억 위안

2018/2/9 16:47:07   정보 출처:sdchina.com

  2017년 ‘기질’ 상승, 산동성 총 각 시에게 지불된 공기 오염 방제 자금 6.0665억 위안 달한다. 그 중에서 덕주시 연간 누계 받던 보조 자금 제일 많고 5072만 위안이다. 웨이해시 연속 2년 ‘기질’ 환경공기질량표준 2급 달하니 성정부께서 통보 표창을 받고 일회성 장력이 주고 또는 웨이해 올해 전성 17시 ‘기질’ 심사 순위에 참여하지 않을 것이다. 올해 성정부신문판공실 열리 발표회에서 성환보청 당조 서기, 청장 왕안덕이 작업 진급에 대해서 보고했다.

  왕안덕이 새 해에 들어가 산동의 환보 력도 더욱 크질 것이다. ‘기질’ 순열은 지금의 17시부터 현구시에 늘어지며 ‘기질’ 지고의 압력이 확실한 행동에서 전도 시켜서 전성의 ‘기질’또 하나의 계단 올아가기로 한다. 후반기에 대중 향해 현구시 ‘기질’순위 발표할 수 있을 거며 이 게 ‘기질’상금 개창한 후에 산동성 또 하나의 창신적인 조치가 될 것이다.

  2017년 국가 ‘공기 오연 방치 행동 계획’마지막 한 해고 동시에 ‘산동성 2013-2020년 공기 오염 방치 계획 2기 행동 계획(2016-2017년)’ 말기 심사하는 해이다. 성위 성정부 공기 오염 방치 작업은 더욱 돌출되는 자리에 두며 공기 품질 오염 개선하는 목표를 둘러싸 각각 작업에서 뚜렷한 진보를 보이며 전성 공기 품질은 지속적인 개선을 보인다.

  푸른 하늘 지키는 전투가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한다. 2017년 개별 도시에서 분기 ‘기질’반복하는 상황을 보이며 상납하는 성급 자금 1207만 위안이다. 환보부 발표하는 74개 주요 도시 순열 속에 청도시 13위,제남시 10위를 차지한다. 왕안덕은 올해 계속 유력하는 조치를 취해 지속적인 어려움을 극복해서 빨른 속도로 대중 관심하는 ‘심폐 질환’을 해결해서 ‘푸른 하늘 하양 구름,뭇별이 반짝이다’는 게 대중의 일상의 일부로 되게 만들 것이다고 밝혔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