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청도 올림픽 세일링 센터 기획 조정 진행 예정, 7월 1일에 문열어 고객 접대

2018/6/12 16:32:31   정보 출처:sdchina.com

  상해 협력 기구 청도 정상 회의의 개최는 청도를 세계적 ‘인터넷 스타’가 되고, 정상회의 주장로써 올림픽 세일링 센터가, 전세게의 시야를 모인다. 6월 10일부터 6월 30일까지, 청도관광그룹은 올림픽 세일링 센터 내부 서비스 기능에게 기획하여 조정하고, 온 관광지는 예정 7월 1일부터 공식적으로 개방될 것이다.

  정상회의가 끝난 후에, 올림픽 세일링 센터는 일반화 관광지 관리 운영으로 전환하고, 정상회의 양호한 환경 통치 성과를 유지하고, 대국 외교 장소는 많은 시민 관광객들에게 더 좋은 체험감, 관상감을 갖고, 관광지 관리 질서를 강화하고, 정상회의후에 참관 유람 서비스의 준비를 잘 하기 위해, 6월 10일부터 6월 30일까지, 청도관광그룹은 올림픽 세일링 센터에 대해 내부 서비스 기능 기획과 조정을 진행할 것이다. 이 기간에 청원로, 올림픽대도 등 입구에 폐쇄식 관리를 진행하고, 온 관광지는 7월 1일부터 공식적으로 대외 개방할 예정이다.

  개방된 올림픽 세일링 센터는 고급, 고품질, 고효율의 관광지 관리와 서비스를 통하여 시민 관광객들에게 편하는 국제화 유람 체험을 가져올 것이다. 올림픽 세일링 센터의 일류한 장조 자원을 빌리며, 특색 관광 제품을 구조하고, 휴한 휴가와 회의, 회의 전시, 유람선, 우편선, 항공, 호텔 등 유기적으로 결합하고, 특색 있고 해륙공 하나로 되는 전방위 관광 서비스를 만들고, 다원화한 해빈 관광 새로운 경치와 동방 문화 온축이 있는 휴한 관광 브랜드를 세우고, 청도를 더 활기차고 패션과 아름답고 맥력이 있는 도시로 건설하도록 한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