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외교부 산동 추천 활동 북경에 거행, 비유 상속자 현장 연출

2018/9/21 16:20:10   정보 출처:sdchina.com

  유방 양가부 목판 세화, 동명량화, 조주면소…20일 외교부 산동 세계 향해 추천 활동은 북경에 거행하며 현장에서 산동부터 온 4명 비유 상속자 직접 연출하여 많은 중외 게스트의 눈길을 이끌어 왔다.

  제1회 국가급 비물질 문화 유산의 대표적인 프로그램으로서 양가부 목판 세화가 산동성 유방시 양가부의 한 민간 예술 그림이고 지금까지 600년 역사가 있으며 천진양류청 소주도화오 함께 민간 3대 목판 세화라고 한다.

  조주면소는 국가급 비유 프로그램이며 상속자 목서건은 이미 40년 만들었다. 현장에서 조각하면서 이 기술에 대해서 설명해 주었다.

  동명량화는 제4회 성급 비물질 문화 유산의 대표며 지금까지 1700여년 역사를 있다. 주요 각각 양식의 자연된 형태과 색깔을 이용해서 처리한 후에 창작하는 한 민간 공예화다. 주요 서예 산수 화조 인물 길상하는 도안이 위주로 만든다.

  산동쟁은 중국 5대 쟁의 수위다. 풍부한 악곡 및 강한 기질 풍부한 감정으로 유명한다. 현장에서 산동 허택 쟁 예술가 주연방의 한 곡은 늘 게스트의 귀 옆에서 흘리게 된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