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추석 휴가때 산동성 백개 관광지 연 300만 명의 고객 접대

2018/9/25 15:48:59   정보 출처:sdchina.com

  기자가 최근 성정부 광관공작 연석 회의 판공실에서 알게 된 바로는, 사흘 추석 휴가 기간, 산동성은 전역관광, 정품관광, 풍부하고 다책로운 관광 행사를 조직했고, 전성 감시과 측정하는 100개 관광지가 관광객 연 297.2만 명을 접대했고, 입장권수입은 1.1억 위안, 비교 구경에 따라서 각각 15.1%와 12.8%를 증가했다.

  휴일 기간, 산동성은 추석 한데 모이는 전통 명절 문화를 중심에 넣고, 한 시리즈 정품 관광 항목을 기획했고, 여러 관광객들을 이끌어 차례차례로 그치지 않고 계속 왔다. CCTV 추석 야회 주회장은 곡부의 니산 성경에서 정착했고, 삼공관광지가 연 7.85만 명의 관광객을 접대했고, 접대 수입이 270만 위안에 달했다.

  휴가 직전, 산동성 여러 지방도 입장권 가격을 인하했다. 태안 10여 개 관광지가 9월 12일부터 입장권 값을 내렸고, 곡부 삼공관광지는 특수 군중에게 무료 입장이나 반액의 우대 가격을 집행하고, 청도 노산관광지는 입장권 값을 내리고 ‘일권제’가격 개혁 등을 실행했다. 이와 동시에 각 도시가 잇달아 대민 대책을 출시하고, 관광객의 유력 체험을 최적화했다. 제녕시는 관광지 감독 지도와 연합 검사를 전개했고, 지원자를 조직하고 관광 질서를 유지하고, 관광 환경을 최적화게 했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