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2022년 산동성 전성 30% 촌락이 현대화 향해 달려가

2018/10/31 15:07:53   정보 출처:sdchina.com

  30일 첫 향촌진흥(산동)공봉포럼은 제남에서 거행해 전문가 학자들이 향촌 진흥 전략의 실행등 문제에 대해서 건의 내며 토론했다. 산동성은 농업 대성이며 농업 증가치등 8개 지표 모두 전국에서 앞선이다. 산동향촌진흥전략계획(2018-2022년)에서 단계적 목표 제시해 2022년까지 산동향촌진흥은 중대 돌파를 취득해 전성의 30% 촌략이 기본적인 현대 농업 및 농촌 현대화를 이루어지도록 할 것이다.

  국무원발전연구중심 당조 서기 부주임 마건당은 주제 연설을 발표한다. 향촌진흥의 추행은 더욱 향촌진흥 및 성진화의 함께 구동을 주의해야 하고 농업 인구의 시민화를 촉진해 대중소 도시의 구촉하고 작은 성진 및 촌락의 협동 발전하는 공간 형태를 만들어서 더욱 공공 서비스 자원이 성향 간의 평균 배치 및 향촌 기본 공공 서비스의 균등화 및 기초 시설 일체화를 이루어지게 한다.

  중앙농판 부 주임 농업농촌부 당조 부 서기 부 부장 한준이 앞으로 발전에 대해서 안정적 식량 생산을 발전하는 게 건의한다.한 발 더 식량의 생산 능력 제고 하고 재정 토지 인재등 요소의 보장을 강화해, 농민의 주체 지위를 제고하고 적극 농민들이 향촌진흥의 주전장으로 인도하고 지지해 준다.

  산동성 부 성장 우국안은 산동성의 경험 및 조치를 소개한다. 특히 농촌 거주 환경 정치를 잡고 지속 농촌 ‘7개’를 촉진하고 있다고 한다. 큰 힘으로 농업 녹색 발전 및 아름다운 향촌 건설을 창신적 촉진해, 깊이 개혁은 동력 지탱으로 더욱 대중의 힘을 발휘 시켜서 당의 좋은 정책이 대중의 자발적 행동으로 만들러 진정히 농민이 향촌진흥의 주체로 되도록 한다.

  각각 전문가가 새로운 시대 배경 밑에 우리 나라가 이미 ‘향토 중국’부터 ‘성향 중국’으로 발전 단계에 들어가 이런 문제를 해걸하고 제도 공급을 강화하는 게 중요해, 충분히 기제 창신의 효과를 발휘 시켜, 계획으로 이끌어 제도로 이끌어 정책으로 촉진해서 주체 자극하고 요소 자극하고 시장 자극하도록 한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