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국내 첫 지하철 해저터널 산동 청도에서 개통

2018/11/7 15:58:19   정보 출처:sdchina.com

  6일 오전에, 청도 지하철 1호선 해저터널은 순조롭게 개통됐고, 이것은 국내 첫 개 지하철 해저터널이며, 또한 국내 가장 깊은 해저터널과 가장 긴 지해철 해저터널이고, 교주만대교, 교주만도로 터널 후에 또 한 청도서해안신구와 주성구를 연결하는 해상 대통로이다.

  청도 지하철 1호선 해저터널은 현재 국내 가장 깊은 해저터널이며, 터널 해저 구간 선로 경사는 ‘v’자형으로 나타내고, 가장 깊은 곳은 해수면부터 약 88미터이고, 터널위에 제곱센티미터마다 최소한 8.8킬로그램의 수압을 접수할 수 있고, 이것은 터널이 미터마다 300대 자동차의 압력을 접수하는 것과 같다. 이것도 국내 가장 긴 지하철 해저터널이며, 전체 길이는 8.1킬로미터이다. 터널은 단동쌍선 터널이고, 교주만도로터널 동측 약 150미터에 위치하고, 서해안신구 설가도 와옥장역부터, 남쪽으로 교주만구 해역을 통과한 후, 단도를 경과하여 귀주로역에 도달하고, 이것은 지하철 1호선 가장 중요한 제어 공정이다.

  청도 지하철 1호선 해저터널 공정의 지질은 복잡하고, 해수가 북받치기, 모암이 붕괴하는 위험이 존재하고 있고, 모두 18개 단열파쇄대를 지나간다. 위험을 통제하기 위해 시공사가 조합하여 지질 레이더, 적외선 수심 탐측, 지질 묘사 등 세계에서 가장 선진적인 지질 탐측과 예보 수단을 채택했다. 터널 시공은 세계에서 가장 선진적인 세트 터널 시공 기계 장비를 사용하고, 기계화 이용율은 90%이상에 달하고, 최대한 인공 사용을 감소했다.

  아는 바로는, 청도 지하철 1호선은 전체 길이는 60킬로미터, 남쪽부터 청도서해안신구 어메산로, 북쪽은 청도시 성양구 동곽장까지, 서해안신구, 시남구, 시북구, 이창구, 성양구, 즉묵구 6구를 연결하고, 11개 노선과 환승을 진행할 수 있고, 2020년말에 개통할 것을 예정하고, 그때는 시민은 지하철을 타고 교주만을 통과하면 단지 6분을 걸리고, 청도 동서 양안 시민의 출행에 큰 편리를 가져올 것이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