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노동절 연휴, 전국 여행객 1억 9500만 명, 관광수입 1176억 7천만 元

2019/5/5 10:36:18   정보 출처:kr.people.com.cn

  종합 추산에 따르면 노동절 연휴 기간 전국 관광객은 1억 9500만 명, 관광수입은 1176억 7천만 위안을 기록했다.

  노동절 연휴 4일 동안 각 지역의 문화 및 관광 상품은 충분히 공급됐고 시장은 안정적이고 질서 있게 운행돼 소비 잠재력이 한층 더 방출됐다. 문화관광부는 각 지역의 관광부서와 통신사, 온라인 여행 서비스 업체의 데이터를 종합해 올해 노동절 연휴 기간 전국 관광객은 전년 대비 13.7% 증가한 1억 9500만 명, 관광수입은 16.1% 증가한 1176억 7천만 위안으로 추산했다. 전국적으로 중대한 관광 관련 안전 사고나 신고 사건은 발생하지 않았다.

  문화 및 관광 시장 수입은 전망치를 웃돌았다. 이번에 연휴 조정을 통해 국민의 연휴에 대한 기대에 부응했다. 자녀 동반이나 학습 등 가족단위 여행객이 늘면서 문화, 레저, 요식, 농촌 등의 소비를 견인했다. 문화와 관광 소비액이 501~1000위안대인 여행객 비중이 가장 높은 38.0%를 기록해 청명절 연휴에 비해 1.2%포인트 높았다. 여행객의 외지 체류 기간은 평균 2.25일로 청명절 연휴 기간보다 9.5% 증가했다.

  여러 지역은 여행객 체험 향상을 위한 조치를 내놓았다. 노동절 연휴 기간 여행객들이 집중적으로 나들이에 나서면서 각 지역 명소와 교통은 혼잡을 빚었다. 여행객의 이동과 유람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각 지역은 다양한 조치를 취했고, 인파 통제, 주차공간 늘리기, 무선 인터넷 개방, 물 무료 제공 등 여행객을 위한 편의 서비스를 제공해 여행객의 체험도 향상에 총력을 기울였다. 관광예절 준수가 공감대가 되면서 노동절 연휴 기간 여행객들의 관광예절 의식이 높아져 관광 에티켓 준수가 사회적 기풍으로 자리를 잡았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