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2019 전국 융합 매체 인터뷰 활동:후한 산항 25년 산동 신 명함 만들어

2019/6/25 11:27:53   정보 출처:sdchina.com

  6월21일-23일 ‘산항 고품질 발전에 주목해’ 2019 전국 융합 매체 인터뷰 활동 산항 청도 분회사에 거행했으며 전국부터 온 40여 대중 매체가 이번 활동을 참석했다. 산동성 첫 본토 항공 회사로서 1994년 3월12일 성립한 후에 제남 청도 연태등 공항은 더욱 안정적인 수송력 증가하는 보장을 제공하며 여객 증가하기도 유력한 지탱을 제공해 주었다.

  이번 활동은 대중 매체 요청해서 산항에 들어가 기업 개혁 발전에 관련 상황을 알아보고 건의도 들어보고 산항은 더욱 높은 관리 수준, 복무 품질을 제고하도록 하며 사회 및 여객 위해서 좋은 항공 복무를 제공해 ‘후한 산항’ 명함을 만들려고 한다.

  산항은 지금 제남 청도 연태 샤먼 중경 북경 등 곳에 분회사 및 비행 기지를 설치하고 있다. 주요 국내 국제 지역 항선 230여 조 비행하고 있으며 주마다 3800 비행기가 전국의 90대 도시 향해 비행한다. 동시에 중국태만 중국홍콩등 국내 항선 및 한국 일본 태국 등 국제 항선까지 개통한다. 산동 시장 견고하게 운영하면서 산항은 산동 외향형 경제 발전 전략도 집행하고 있다고 관련 책임자가 밝혔다.

  활동은 기자들 요청해서 산항의 비행 훈련 중심, 승무 훈련 중심에 들어가 체험 인터뷰까지 진행했다. 기자들은 체험을 통해서 현장에서 산항 비행 및 승무 인원의 훈련 작업을 구경하고 특히 비행 중에 특수 돌발 상황 응대할 때 훈련 중심 교사의 지도를 따라 안전 떠나는 체험은 산항은 여객을 위해서 새우는 안전한 장벽을 느껴볼 수 있다고 말했다.

  산항 성립부터 지금까지 제노대지에 입각하고 후한 태도로 여객을 대접해, 복무 체험을 제고 시켜 브랜드를 세우게 한다. 산항은 연속 25년 안전 비행 기록을 유지하고 있다. 비행 시작부터 2018년 말까지 산항은 누계 안전 비행 시간 359.24만 시간, 운송 여객 1.90억 인차 화물168.58만 톤 있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