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기천(琦泉) 그룹: 폐물 재이용, 향촌 진흥 – 제노 양판 – 기천 모식 만들어

2019/9/6 15:43:19   정보 출처:sdchina.com

  9월 5일 오후, “향촌 진흥 제노행 – ‘개방한 산동’ 전매체 탐방 활동’은 기천 그룹 밑에 난릉 기천 바이오매스 발전 유한회사에 들어갔고, 국내외 기자가 탐방을 통해, 바이오매스 발전은 멋인지 알아보고, 농림 폐기물은 전기로 바꾸는 신기를 감수했고, 깊이 향촌 진흥 – 제노 양판 – 기천 모식을 이해됐다.

  기천 공장에 들어가면, 기자가 보기를, 전기에 가공된 짚, 나무껍질 등 농림 폐기물은 발전기를 통하여 녹색 전력으로 전환하고 많은 집들에 수송된다; 남은 수증기는 냉각탑을 통해 냉각하고 수분의 순환에 이용되고, 여열은 주변 주민에 청결 난방을 제공한다; 생산한 증기가 단지의 증기가 요구를 만족하고, 남은 잔재는 점착성의 특징을 7341환경보호 신재료로 제작되고, 석탄재를 칼리 비료로 만들고, 과정 중에 생산된 이산화탄소가 광합성을 통해 농적물로 회귀되고, 온 과정은 폐기물과 이산화탄소 배출이 없고, 영배출의 순환 산업 사슬이 구조했다.

  기천은 인터넷, 빅데이터 등 신기술을 의지하고, 5대 정보화 플랫폼을 만들고, 온 과정 중에 생산하고 운행하는 모든 데이터, 화면은 모두 생산 관리 제어 플랫폼에 집성하고, 생산 설비 인터넷화, 생산 데이터 시각화, 생산 과정 투명화, 생산 현장 무인화를 실현했고, 지혜 발전소 새로운 영업 방식을 만드는 데에 노력한다.

  첨단 환경보호 장비 초저 배출을 실현

  기천 그룹은 적극적으로 자신 기술 우세를 이용하고, 능동적으로 표준을 제고하고, 적극적으로 태만 기술과 인재를 도입하고, 국가공신부가 대기 오염 퇴치 제일 과제를 극복하고, 고온 복합 필터 재 협동 탈출 장비를 연구 개발하고, 중국 첫 개 생산 라인을 도입하고 건설하고, 초저 배출의 문제를 해결한다.

  그 후에, 기천은 중국 바이오매스 업계 첫 개 시범 공정을 건설하고 가동했다. 최근 1일 운행을 통해, 권위 기구는 검사보고서를 작성했고, 각항 환경 보호 데이터는 실시 감시, 온라인에 환보국에 전송했고, 모두 초정 배출 표준이내에 안정시켰다.

  바이오매스를 이용하여 산업 구빈, 2020년 구빈 혜농 만 개 농가에게 힘써

  전통 에너지 업계와 비교하고, 바이오매스 발전 원료는 주로 농촌의 주변에 배치하고, 산업 기초는 농촌 현역 경제에 정착했고, 수억만 명의 농민과 스스로 연락하고, 매년 농민에게 수천 억 위안을 증수했다.

  몇 년간, 기천 그룹은 바이오매스 에너지 녹색 구빈, 지속가능 구빈, 맞춤형 구빈의 특점을 발휘하고, 농림업 폐기물 수집과 수송 체계 건설을 의지하고, ‘당지부 + 선두 기업 + 전문합작사 + 저소득 가정’ 기천 모식을 건설했고, 입사 즉 구빈을 실현했고, 빈곤 가정은 자기의 노동을 통하여 빈곤의 모자를 벗어 버렸고, 또한 능력이 있는 농민은 재료 수송을 통하여 합작사나 중매인이 될 수 있고, 연수입 거의 10만 위안에 달했다.

  ‘해외 창연 중심’ 성립, 향촌 진흥 조력

  올해, 산동성 순환 경제 협회, 기천 그룹, 아시아 태평양 순환형 사회 추진 기구(일본)는 일본에서 함께 ‘산동성 자원 순환 이용 해외 창연 중심’을 발기하여 성립됐고, ‘일촌일품’ 향촌 발전 모식을 참고했고, 제남 상하와 하택 운성에서 2개 시범촌을 건설했고, 독창적으로 ‘오위일체’ 농촌 분포식 신재생에너지 해결 방안을 만들었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