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국내외 기자 죽천촌에 들어가, 기몽 좋은 풍관 칭찬한다

2019/9/6 16:50:05   정보 출처:sdchina.com

 

  죽천촌은 산동성 처음 시스템 개발하는 고촉락 관광구로서 죽림 샘물 고촉락 등 북쪽 흔히 보이는 자원 환경과 기몽산 향촌 특색 민족 문화도 보류한다. 9월5일 ‘향촌진흥제노행-‘개방한 산동’옴 미디어 인터뷰 활동’ 임기시 죽천촌에 들어갔다.

  죽천촌에 들어가 아름다운 경치 펼치게 된다. 청 석판 길 옆에 생물 쭐줄 흘러가, 죽림 사이에 예날 건물 세운다.2007년 고촌락에서 발전하는 새로운 기회를 만났다. 기남현은 생태 문화 자원을 이요해서 빈곤 도움 종합 개발하는 법을 취하며 건설에서 기몽 특색, 죽천 경치, 농가 풍정, 휴한 관광 등 기능 가진 관광구를 만들었다. 예날 경치 및 건물은 모두 보호적 개발하는 법으로 최대적인 원래 대로 유지하게 한다. 촌민도 관광업을 덕분에 빈곤 탈출하고 조화로운 발전을 이루어졌다. 2016년 죽천촌 고건축군은 성문물국께 ‘주요 문물 보호 단위’로 인정하고 성공적인 제4회 ‘중국 전통 고촌락 보호 명록’에 입선된다.

  죽천촌 원생태 촌락에서 ‘향촌 기억 박물관’ 건설했다. 술 담기, 베를 짜기, 죽 제품 만들기등 민간 공예를 전시하며 전통 수제 기술 보호 및 상속 시킨다. 와서 구경하는 관광객도 체험할 수 있게 진한 향촌 문화 분위기를 만들어 냈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