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감지신산동 타치신제녕, 산업 흥성이 향촌의 생기를 솟아 나와

2019/9/24 14:44:03   정보 출처:sdchina.com

  산업 흥성은 향촌 진흥의 관건이며, 향촌 진흥 전략을 실시하는 요구이다. 9월 24일, ‘감지신산동’ 주중 기구 제노행·향촌진흥편 활동은 맹자의 고향 추성시 ‘버섯마을’에 들어갔고, 태국, 한국, 일본 주청도 총영사관 총영사와 삼국 기업 대표 거의 30여명 사람들, 대속진 식용균 산업이 생산 대진부터 브랜드 강진으로 전환하는 길을 탐색했다.

  식용균 산업은 한 경제적 효익, 생태적 효익과 사회적 효익을 하나로 되는 단평쾌 농촌 경제 발전 항목이다. 대속진의 ‘버섯마을’ 항목 기획은 버섯 문화 마을과 버섯 과학기술 산업단지 2개 부분을 건설했고, 산성 융합, 공업 관광, 문화 관광을 결합하고, 버섯 균종 연구 개발, 생산, 가공, 교역 체험을 하나로 되는 특색 마을이다.

  지금 대속진이 총투자 50억 위안짜리 버섯마을 항목은 이미 정착됐고, 항목 완성후에 연간 생산량 12만톤의 식용균이 생산하고, 생산액이 20억 위안을 실현했다. 태국 주청도 총영사관 총영사 왕옥군은 중국 농촌의 쾌속 변화에 대해 놀랐고, 그녀는 이전에 일부 뉴스 기사를 보면, 중국은 농촌을 발전시키면 수많은 시간이 필요하다고 언급했지만, 자기 직접 보는 실제 발전 상황에 따라, 중국 농촌은 이미 발전됐고, 농민은 자기의 치부 도로에 들어서고, 정부는 이 방면에서 매우 중요하는 작용을 했다.

  전국 10대 식용균 생산 기지 도시로써, 추성시는 ‘중국 식용균 제일 시(현)’을 만들는 목표를 제출했고, 식용균 전상업 사슬 진급 계획을 시동하고 실시했다. 식용균 산업의 집합 발전은 대속진 고품질 발전에 무한 동력을 주입했다. 대속진은 한 걸음 더 나아가 식용균 산업 발전 환경을 창조하고, 기업을 인도하고 식용균 정심 가공과 산품 연구 개발 강도를 강화하고, 산업 사슬을 연장하고, 부가 가치를 제고하고, ‘버섯마을’을 전국 식용균 제일마을을 만들 것이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