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문화관광 국경휴가 수많은 관광객을 이끌어

2019/10/9 16:23:36   정보 출처:sdchina.com

  기자가 성문화와관광청에서 알게 된 바로는, 국경 기간, 산동성 각지 문화와관광부문은 신중국 성립 70주년을 기념하기를 기획으로, 한 시리즈 참여성이 강하고, 체험성이 높고, 취미성이 농후하는 문화관광 활동을 조직하여 기획했다. 전성은 모두 관광객 연 6995.6만 명을 초청하고, 동기대비 7.6%를 증가했다; 관광 수입 579.5억 위안을 실현하고, 동기대비 9.5%를 증가했다.

  ‘홍색유’는 주선율이 된다. 신중국 성립 70주년을 중심에 놓고, 산동성 각지는 풍부하고 다채로운 애국 주제로 홍색관광 활동을 내놓었다. 호객산동 홍색유 등 33조 홍색관광 정품 선로는 관광객의 선호를 받았다.

  ‘문화유’는 문화관광 융합 새로운 포인트가 된다. 박물관, 미술관 등 문화 장소가 대만원이고, 산동박물관 휴일 기간 관광객 10만여 명을 접대했고, 산동미술관은 제13회 전국 미술전 중국화전을 거행하고 매일 1만여 명을 접대했다.

  문화혜민 대책 형식이 다양하고, ‘산동인유산동’ 열정이 급증한다. 국경 휴일, 산동성은 제3회 산동문화혜민소비계의 전개와 결합하고, 성급 재정은 1300만 위안에 낮지 않은 혜민소비권을 지지하여 발급했다; 전성 140여개 관광지와 80개 호텔은 성내 관광객에 대해 할인을 실행했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