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시진핑 中 국가주석, 요청에 응해 마크롱 佛 대통령과 전화 통화

2019/10/16 11:46:02   정보 출처:kr.xinhuanet.com

  15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요청에 응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전화 통화를 했다.

  시진핑 주석은 마크롱 대통령이 신중국 수립 70주년 무렵에 보낸 열정적인 축신에 감사를 표하고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프랑스 정부와 인민은 신중국의 건설과 발전에 많은 도움과 지지를 제공했다. 중국의 발전은 세계를 떠날 수 없고 세계의 발전 역시 중국을 배제할 수 없다. 중국은 지속적으로 확고부동하게 호혜공영의 개방 전략을 이행하며 프랑스를 비롯한 세계 각국 인민들과 함께 인류 운명공동체의 구축을 추동하고자 한다.

  시진핑 주석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올해는 중국-프랑스 수교 55주년이 되는 해이다. 올해 3월, 나는 초청에 응해 프랑스에 대한 성공적인 국빈방문을 했고 우리 함께 양국 관계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쌍방의 정치적 상호신뢰가 지속적으로 공고해졌고 경제무역, 인문 등 분야의 실무협력도 새로운 성과를 얻었으며 국제사무 중에서의 소통과 조율도 더욱 많은 효과를 보았다. 나는 당신과 교제·소통을 유지하며 양국 협력이 더욱 많고 고품질적인 성과를 얻을 수 있도록 추동하고, 함께 다자주의를 수호 및 일방주의를 반대하고, 개방된 글로벌 경제를 촉진하고, 손잡고 글로벌적인 도전에 대응할 용의가 있다. 중국은 프랑스가 주최하는 제2회 파리 평화포럼을 적극 지지한다. 프랑스가 주빈국 신분으로 곧 열리게 될 제2회 중국국제수입박람회에 참가하는 것을 환영한다.

  마크롱 대통령은 중화인민공화국 수립 70주년을 다시 한번 축하하고 나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시진핑 주석의 올해 3월 프랑스 국빈방문은 프랑스-중국 전면적인 전략적 동반자 관계의 발전을 강력히 추동했다. 오늘날 정세 하에, 프랑스와 중국이 전략적 소통을 유지하는 것은 중요한 의미가 있다. 프랑스는 무역, 민용 핵에너지, 항공, 문화 등 분야에서 중국과 교류협력을 심화하고 함께 다자주의를 진흥시키며 손잡고 환경, 기후변화 등 중대한 글로벌적인 이슈에 대응할 용의가 있다. 나는 시진핑 주석과 밀접한 왕래를 유지하기 바라고 멀지 않는 미래에 재차 중국을 방문할 수 있기를 매우 기대한다. 프랑스는 제2회 중국국제수입박람회를 적극 지지한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