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0531-85876666
中文|English|
산동본문

산동 ‘쌍절’휴일 기간 관광객 연 6232만영을 접대, 관광 수입 449억 위안을 실현

2020/10/10 11:40:18   source:sdchina.com

  기자가 성문화와관광청에서 알게 된 바로는, 올해 국경, 추석 휴일 기간, 산동성 문화와관광소비시장은 뚜렷한 회복 태세를 나타냈다. 통계 조사 계산에 따르면, 전 성 관광객 연 6232.1만 명을 접대했고, 관광 수입 449.3억 위안을 실현했고, 각각 작년 동기의 81.9%와 71.5%까지 회복됐다.

  성, 시, 현 3급은 소비계 서비스 프랫폼, 운섬불APP 등 여러 개 플랫폼을 통하여, 집중적으로 2000만 위안 혜민소비권을 발급했다. 성문화와관광청은 16도시 문화와관광국과 연합하고 ‘금추상유’‘금추환구’등 4대 시리즈 200여 항 문화와관광 행사를 조직하여 전개했다; 11358개 문화와관광 기업과 협력하고, 소비자에게 34만여 건 문화와관광 제품을 제공했다. 샘플링 검사 데이터에 따라 보면, 휴일 기간 산동성 관광객 1인당 평균 720.94위안을 쓴다.

  성내단도유, 주변유는 주민 출행하는 우선 선택이 됐다. 도시 주변, 향촌 농가 그리고 테마 놀이공원은 여전히 인기 출행 목적지이고, 각 관광지 접대 관광객은 주로 성내유, 주변유 관광객이다. 조사 데이터에 의하면, 휴일 기간 산동성내 관광객은 73.27%를 차지했고, 성외 관광객은 26.73%를 차지했다.

  이밖에, 10월 1일부터 8일까지, 전 성 고속버스 통행량은 2107.5만 대에 달했고, 34.1%를 증가했다. 설문조사 데이터에 의하면, 올해 ‘쌍절’휴일 기간 자가운전 여행 비율은 71.3%에 달했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