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0531-85876666
中文|English|
경제본문

제5회 유엔환경대회 온라인 회의 폐막

2021/2/24 10:14:51   source:korean.cri.cn

  현지시간으로 23일 제5회 유엔환경대회 온라인 회의가 케냐 수도 나이로비에서 폐막되었다. 150여개 나라의 1500여명 대표와 60여개 나라의 환경장관은 회의에서 사람들이 자연을 보호하는 방식을 바꾸지지 않는다면 세계는 새로운 유행병 리스크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호소했다.

  유엔환경대회는 세계 최고위급별의 환경 결책기구로 2년에 한 기씩 개최한다. 코로나19 사태의 영향을 받아 제5회 유엔환경대회는 2월 22일부터 23일까지 온라인 회의를 소집했으며 2022년 2월 본부 나이로비에서 오프라인 회의를 열기로 했다. 이번 대회의 주제는 "자연을 보호하는 강도를 늘려 지속가능 발전을 실현하자'는 것이다. 회의에 참석한 각측은 "어떻게 탄성과 포용성 있는 포스크 코로나 세계를 건설할 것인가" 하는 문제를 둘러싸고 연구, 토론을 했다.

  대회는 "2022년에 대비한 유엔환경대회 후속회의"라는 제하의 성명을 통과했다. 성원들은 보다 포용성 있는 다자주의를 추진하여 환경도전에 대응할 것을 호소했다. 성명은 또한 인류의 건강과 복지가 예전의 그 어느때보다 더 자연에 의뢰한다고 지적했다. 성명은, 우리가 자연과의 상호연동에서 현재의 지속불가능한 모식을 유지한다면 앞으로 감염병 사태가 반복되는 리스크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대회는 또한 유엔환경계획국의 2022년부터 2025년까지의 중기 전략, 사업방안, 예산을 상정했다.

  이번 회의 기간 파키스탄은 유엔환경계획국과 협력하여 2021년 '세계 환경의 날'을 개최한다고 선포했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