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0531-85876666
中文|English|
산동본문

외신기자 성천에 들어가, 농작물줄기 식기·화분으로 변신

2021/9/9 14:17:23   source:sdchina.com

  9일, 국제식량감손대회 외신기자 인터뷰 활동은 제남시 성천그룹주식유한회사에 들어가, 직접 성천그룹은 바이오매스 리파이너리 일체화 한 녹색 기술에 대해서 알아봤다.

  세계 생물 정제 산업의 리더 기업으로서 성천그룹은 40여 년의 경험을 갖고 혁신적으로 바이오매스 리파이너리 일체화 기술을 연구 개발했으며 농작물줄기가 효율 높게 재활용 하는 난점을 극복된다.

  이 기술은 세계에서도 앞선이며 녹색 친환경 기술이다. 지금 세계에서 성천은 유일한 이 기술을 파악되어 있는 기업이며 신청한 발명특허 245개, 그 중에 109개 이미 특허 획득된다. 이 기술을 이용해서 하는 바이오매스 종합 이용 프로그램은 이미 정착되고 건설했고 점차 전국에서 구도할 것이다.

  ‘우리 지금 보는 식구가 모두 일회용 분해 가능한 식구들이다. 자동차 부품,전자제품,완충매질,과일포장,화분 등등 제품들이 모두 농작물줄기부터 나타난 활용 펄프 플라스틱 제품들이다.’ 성천그룹 관련 책임자가 밝혔다.

  인터뷰를 통해서 ‘십사오’ 기간에 성천그룹은 전국 구도를 진행할 거며 미래 전국에서 10개 공장을 건설할 계획이고, 한 공장은 연마다 50-100만 톤 농작물줄기를 소모할 거고, 전부 펄프 플라스틱 제품으로 만들게 되면 생산량은 20-40만 톤으로 달할 수 있을 것이 알게 되었다.

관련 기사

사진

韩语翻译: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