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0531-85876666
中文|English|
산동본문

삼간계에 외국 유학생에게 산동의 향촌진흥 이야기를 해준다

2021/9/18 11:58:51   source:sdhcina.com

  9월17일 오전,산동성인민정부판고실 산동성교육청 주창하는 ‘감지산동’ 외국 유학생 제남행 활동의 막을 열렸다. 러시아,파키스탄 등 16개 나라부터 온 28명 외국 유학생은 함께 제남시 장추구 삼간계 마을에 들어갔다. 여기서 깨끗한 운동광장, 단정한 단지 등 모두 최근 3년간 치리해 오는 결국이다. 이번 활동을 통해서 외국 유학생들이 더욱 산동성에 대해서 일아보고 주목하고 융합하도록 해, 번영하고 개방된 자신 산동 이미지를 전시하는 것이다.

  ‘산동성은 중국에서 대표적인 성이고 일상에서 산동성의 빨른 경제 발전을 느낄 수 있다. 오늘은 삼간계 마을에 들어와, 농촌의 경제가 활발하게 발전하는 모습과 단결하게 분투하는 모습을 보았다. 나는 세계에서 다른 덜 발달하는 지역은 여기의 경험을 빌려서 최대 빠르게 간난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생각한다.’산동사범대학교 케냐 유학생CICHOCKI가 말했다.

  삼간계는 1,2,3산업 융합에서 문장을 하여 적극적인 휴한농업, 관광농업을 발전 시켰다. 농제품 가공에서 힘을 써서 독특한 전원종합체로 만들었다. 마을에서 자신의 지리우세와 원호토되지 브랜드 우세를 발휘한다. 마을에 거주한 121명 청년 당원, 귀향 대학생, 복귀 군인 등 젊은 사람들이 모아서 생태농업 전문 합작사를 성립한다. 자금 기술 관리 프로그램 출자하는 방식으로 주식을 가입해서 청년 창업하는 게 이끌어간다. 여기서 청년 창업자에게 과학기술 부화, 임대금 면제 정책, 시장 판매, 브랜드 성립 등 시리즈 서비스를 제공하여 실제적으로 여기서 사는 사람들이 부유하게 만들었다.

  ‘산동성은 산도 있고 수도 있고 문화도 있는 게 나 깊은 인상을 남기게 된다.’ 제남대학교 러시아 유학생Natasha 말했다. ‘이번 활동을 통해서 삼간계에 오는 게 직접적인 중국의 빨른 성장을 느껴지며 처음으로 이렇게 산동성의 농촌을 가깝게 알아보는 거 같아. 여기서 마을에 생산한 맛이 있는 농제품을 먹어보고 좋습니다. 또는 여기의 노인들이 모두 좋은 배려를 받고 행복하게 지내고 있다는 게 인상적이다.’다고Natasha 말했다.

  ‘향촌진흥은 지속적이고 시리즈 한 일이다. 당의 인도를 따라서 톱 레벨 디자인 하는 게 견뎌야 실제적인 향촌 전면 진흥을 이루어 질 수 있다. 이 것 우리 실제적 하고 받게 된 경헙이다.’ 삼간계 마을 당위 서기 고숙정은 밝혔다.

관련 기사

사진

韩语翻译: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