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0531-85876666
中文|English|
산동본문

산둥성 유적 10곳 국가대유적 보호 ‘십사오’계획에 입선

2021/11/23 15:07:21   source:sdchina.com

  최근, 국가문물국에서 <대유적 보호 이용 ‘십사오’계힉>을 발표했다. 계획에 따라 2025년까지 대유적 보호 이용한 총체적인 구조가 기본적으로 정형화 될 것이다. 전국에서 총 145곳 성 자치구 직할시 대유적과 5곳 성 자치구 직할시 넘은 대유적이 ‘십사오’ 시기 대유적 보호 이용 계획에 입선된다. 산둥성 총 10곳 대유적이 입선되며 수량은 전국에서 3위를 차지한다. 그 중에서 지난시는 초가유적 성자애유적 대신장유적 동평릉고성 4곳이 들어가 있다. 또는 5곳 성 자치구 직할시 지역을 넘은 대육적이 있는데 장성 대운하 진직도 촉도 명청해방이다. 그 중에 대운하 윤적에서는 산둥성 대운하 남왕요점, 하도총독서유적, 그리고 명청해방에서 산둥성 봉래수성 유적이 포괄하고 있다.

  공식적인 정의를 근거해, 대유적은 주로 중국 고대 역사의 각각 발전 단계의 정치 종교 군사 과학기술 공업 농업 건축 교통 수리 등 방면한 역사 문화 정보를 담은 곳, 또는 규모 크고 가치도 크고 긴 영향을 가진 대형 취락 성 궁 왕릉 등 유적과 문화 경관을 포함하는 것이다.

관련 기사

사진

韩语翻译: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